심해어가 높은 수압을 버티는 이유.eu

2021년 3월 22일 11:22 오후

favorite

1

comment

0

PANGPANG

유머


















위에 올챙이 같은 물고기는 수심 8000m에서 발견된 '마리아나 꼼치'임

수압은 수심이 10m 깊어짐에 따라 1기압씩 증가하므로, 이 꼼치는 800기압의 압력에서 멀쩡하게 살아가고 있는 셈임

어떻게 이런 작고 부드러워 보이는 물고기가 800기압을 견디는 걸까?

답은 간단함

내부에 압축될만한 게 없기 때문임

심해어는 일반적인 물고기들과 다른 특이한 신체구조를 가지고 있음

예를 들어, 부레는 공기로 부력을 조절하기 때문에 높은 수압에서는 쪼그라들어 무용지물임

심해어들은 공기 대신 기름을 축적하여 부력을 조절하는 지방낭을 가지고 있음

기름은 공기보다 훨씬 압축되기 어렵기 때문에 높은 수압에도 부피 변화가 거의 없이 형태를 유지함

그리고 심해어의 뼈는 연골화 되어 있어 어느정도 변형이 가해져도 부러지지 않음

또한 심해어들은 상대적으로 수분함량이 높은데, 물 또한 거의 압축되지 않기 때문에 (물의 체적탄성계수는 공기의 2200배) 수압에 영향을 더 적게 받음

























속이 빈 쇠공을 수천 미터 바닷속에 넣으면 찌그러지는데 음료수가 가득 찬 페트병은 멀쩡한 것도 같은 이유임

위에 스팸은 수심 약 5000m에서 발견되었는데, 안에 내용물이 들어있어서 위아래로 약간 움푹 파인 거 빼고는 멀쩡함




















favorite 1
thumb_down 0
kakao_story_share kakao_story_share kakao_story_share

출처 : http://web.humoruniv.com/board/h...


fast_forward 인방) 꼴랑 5천원 주면서 왜 반말이야?? ???? .jpg
fast_rewind NEW 열도의 제목학원 보케테 모음 17


로그인